허리케인 계절에 대비한 주택 준비사항

대서양 허리케인 계절은 매년 6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입니다. 9월 초에 집을 정비해 두지 않으면, 때로는 너무 늦을 수 있습니다. 허리케인 위험은 폭풍 해일과 강한 바람, 토네이도, 범람등 다양한 형태로 나타납니다. 가족, 기업 및 지역 사회 모두가 이러한 위험 전체를 다루는 계획을 수립하는 것이 절대적으로 필요합니다.

사후가 아니라 사전에 조치를 취하십시오.

지붕과 보증 파악

지붕의 시공 및 보증 서류를 읽으십시오. 지붕 시공방법을 파악하는 것이 현재 상태를 평가하고 수리 또는 업그레이드가 필요한지 여부를 판단하는 첫 번째 단계입니다. 보증의 약관 내용을 잘 이해하면 임의 변경으로 인해 보증이 무효가 되는 경우를 방지할 수 있습니다.

지붕에서 문제가 있는 부분을 찾아 보십시오.

느슨하거나 말린 지붕널, 깨진 또는 누락된 타일은 모두 수리를 보증받을 수 있습니다. 또한 플래싱 및 배수 시스템, 통풍구 및 채광창과 같은 부속품을 검사하십시오. 추가 패스너 또는 허리케인 클립과 같은 지붕 구조에 대한 추가 보강이 필요한 경우 숙련된 지붕 전문가에게 문의하십시오.

지붕 다음으로 문과 창문이 주요 누수 구역이 될 수 있습니다. 가장 일반적으로 날아다는 파편으로 인해 창문이 파손되어 누수가 될 수 있습니다. 그러나 창문과 문이 잘 닫히더라도, 특히 적절히 플래싱 및 방수가 되지 않은 경우 비바람이 이러한 지점에서 집안으로 들어갈 수 있습니다. 다음은 물 손상의 일부 징후입니다.

  • 창 트림 및 창살 둘레 이음새에서 누수 또는 파손
  • 고르지 않은 도어 프레임
  • 변색된 석고 보드
  • 벗겨진 벽지
  • 깨지거나 금이 간 치장 벽토 마감
  • 벽, 단열재 및 전기 시스템에 곰팡이, 흰 곰팡이, 부식
  • 집 내부에 페인트가 칠해져 있지 않거나, 금이 가 있거나, 부풀어 올라 있음.

올바른 제품 사용

수리가 필요한 경우 몇 센트를 절약하겠다고 품질을 포기하지 마십시오. 허리케인과 다른 심각한 폭풍과 관련된 피해의 대부분은 지붕 덮개나 사이딩이 날아갔을 때 물이 집으로 들어온 결과입니다. 이 때문에 지붕널과 사이딩 아래에 2차 방수 보호층이 반드시 있어야 합니다. 적절한 보호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그 결과로 인한 누수가 내부 손상의 주요 원인이 될 뿐 만 아니라 부패 및 곰팡이의 잠재적 원인이 됩니다. 썩거나 곰팡이가 생길 경우 구조적으로 큰 손상을 입을 수 있으며 주택 소유자 건강에 문제가 될 수도 있습니다.

ROOF: FEMAF는 해안 및 내륙의 허리케인이 잘 발생하는 지역의 주택에서 Grace Ice & Water Shield® 등과 같은 자착식 지붕 Underlayment를 강화된 2차 장벽으로 사용할 것을 권하는 권고사항을 발표했습니다. 지붕 덮개가 날아가거나 물이 지붕널 아래로 들어가는 경우, 이 Underlayment는 물의 침투를 방지하는 핵심입니다.

창문, 문, 기타: 유연성이 있는 플래싱 즉, Vycor® 플래싱 라인은 창과 문, 코너보드, 지붕을 제외한 기타 디테일 영역을 포함한 가장 취약한 지점을 씰링하는 데 사용할 수 있습니다. 적합성이 우수한 자착식 방수막은 벽 피복 시스템 내 원치 않는 개구부 주위에서 내후성 장벽을 형성합니다. GCP 웹 사이트에서는 더 자세한 지침을 제공하는 주택 방수 인터랙티브 가이드 GCP를 제공합니다.

전문가 찾기

안전하게 공사를 수행하며 신뢰할 수 있고 지식이 풍부한 전문가를 찾으십시오. 일반적으로 모든 검사 및 유지보수, 수리는 숙련되고 경험있는 사람이 완료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. 전문가에게 고품질의 자재를 사용하도록 요구해야 합니다. 저렴한 저품질의 제품을 선택하여 절약할 수 있는 금액은 물의 침투로 인한 피해와 비교하면 그리 크지 않습니다. 본인의 주택에 맞는 최고의 지붕 밑깔개를 선택하는 방법에 관한 더 자세한 내용은 이 인포그래픽을 참조하십시오.

폭풍우 피해를 수리할 신뢰할 수있는 건물 전문가를 찾아서 지붕을 튼튼히 수리해야 향후 폭풍 피해로부터 재산과 주택을 보호할 수 있습니다.

Tags
  • Residential buildings
  • 계약자
  • 날씨 장벽
  • 소유자
  • 주거
  • 지붕공사
  • 지붕공사 underlayment
  • 하도급업체